기사 (전체 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人文學 세상]] [人文學세상] 가족을 위한 사랑의 지혜 5가지
"누가 보지 않는다면 내다버리고 싶은 존재가 바로 가족이다"라는 말이 있다. 끈끈한 혈연으로 맺어진 가족은 다른 인간관계와 달리 마음에 들지 않는다고 해서 끊어버릴 수 없는 관계이기에 상처를 받아도 말없이 견뎌야 하는 부분이 많기 때문일 것이다.하지만
취재부 기자   2017-01-08
[[人文學 세상]] [人文學 세상] 꼭 필요한 경우가 아니라면 이유를 대지마라
'이유'의 문제는, 그것이 단지 아름답게 꾸며진 변명에 지나지 않는다는 점이다. 이유는 헛소리다. 물론 이 설명이 귀에 거슬릴 것이다.하지만 조금만 있으면, 이처럼 단정적인 태도를 취하는 것이 좋다는 생각이 들 것이다.이유가 존재하는 것
취재부 기자   2016-01-31
[[人文學 세상]] [人文學 세상] 어느 여판사의 감동적인 이야기
서울 서초동 소년 법정에서 일어난 사건이다. 서울 도심에서 친구들과 함께 오토바이를 훔쳐 달아난혐의로 구속된 소녀는 방청석에 홀어머니가 지켜보는가운데 재판을 기다리고 있었다. 조용한 법정 안에 중년의 여성 부장판사가 들어와 무거운보호처분을 예상하고 어
취재부 기자   2016-01-24
[[人文學 세상]] [人文學 세상] 정리정돈은 성공의 필수조건이다
정리정돈은 성공의 필수조건 정리정돈은 '성공의 필수조건'이라고 말하는 사람이 있다. 바로 대학 재학 중 아일랜드 단기연수를 떠났다가 트렁크 하나만 있어도 생활이 가능하다는 것을 깨닫고 정리정돈 컨설턴
취재부 기자   2016-01-05
[[人文學 세상]] [정호영 칼럼] 옳고 그름이 없는 자연으로 돌아가라!
양행(兩行)이라는 말이 있다. 장자가 제물론(齊物論)에서 한 말이다. 옳고 그름은 아울러 같이 간다는 뜻이다. 옳고 그러다는 편견이 없는 것이다.똑같은데 자기가 옳다고 주장하는 것에서 나온 ‘조삼모사’(朝三暮四)의 어리석음이 살아져 분별이 없는 상태다
취재부 기자   2015-11-24
[[人文學 세상]] [人文學 세상] 보너스(Bonus)의 어원
프랑스에서는 아침인사를 Bonjour라고 하는데 여기서 bon-은 good(좋은/착한)이라는 뜻이다. 우리가 회사에서 일을 잘하면 받는 것이 bonus(보너스/뜻밖의 즐거움)인데 앞의 단어와 같은 어원에서 나왔다.원래는 라틴어로 '좋다'
취재부 기자   2015-10-19
 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 사] 강원도 삼척시 중앙로 176, 한흥프라자 2층 207호  |  대표전화 : 033-575-1090 / 033-572-1090  |  팩스 : 033-575-1091
등록번호 : 강원 아 00178  |  등록일 : 2014년 8월 27일  |  발행인/편집인 : 정의한  |  대표 : 정의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영
[영서지사]강원도 춘천시 백령로 165 (효자동) 동광빌딩 3층  |   [영동지사]강원도 강릉시 강릉대로 33 (홍제동)
Copyright © 2017 강원지방신문. All rights reserved.